천년고찰 천등산 봉정사 ‘능인교’ 놓였다
천년고찰 천등산 봉정사 ‘능인교’ 놓였다
  • 조덕수 기자
  • 승인 2018.11.08 1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등재된 봉정사 무지개다리

안동시는 천년고찰 천등산 봉정사 성보박물관 앞에서 '능인교 준공식'을 개최했다.

8일 오전 11시 30분 개최한 이날 행사는 봉정사 도륜 주지스님과 신도들이 함께한 가운데 삼귀의례, 경과보고, 축하 떡 절단, 준공테이프 커팅 순으로 진행됐다.

봉정사는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건축물인 극락전을 비롯해 국보 2점, 보물 5점, 도지정문화재 5점을 보유하고 있다.

유네스코 이코모스(ICOMOS, 국제기념물유적협의회)는 봉정사가 현재까지의 지속성, 한국불교의 역사성이 세계유산 등재 조건인 탁월한 보편적 기준에 해당한다고 평가했으며, 지난 6월 30일 바레인 마나마에서 열린 제42차 세계유산위원회에서 '산사, 한국의 산지승원'이라는 이름으로 등재가 확정되면서 우리나라 13번째 세계유산이 됐다.

세계유산은 석굴암과 불국사, 종묘, 해인사 장경판전, 화성, 창덕궁, 고창, 화순, 강화의 고인돌 유적, 경주역사유적지구, 제주 화산섬과 용암 동굴, 조선 왕릉, 한국의 역사마을 : 하회와 양동, 남한산성, 백제역사유적지구, 산사, 한국의 산지 승원이다.

이번에 새롭게 준공된 능인교는 지난해 세계유산 등재를 위한 이코모스 전문가 현지실사 단계에서 사용 중인 임시가교를 전통사찰에 걸맞게 설치하라는 권고안에 따라 놓인 홍예교(무지개다리)이다. 자연석 석축과 낙차보 전통 방식으로 만들어졌으며, 이 다리는 본당과 템플스테이 구역을 잇는 가교 역할을 하게 된다.

시는 "사찰과 능인교가 어우러진 세계유산 봉정사가 종교와 세대, 지역을 넘어 소통과 깨달음 공간으로 자리매김하길 기대한다." 말했다.

조덕수 기자 duksoo1144@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북 안동시 안기동 223-59 (마지락길 3)
  • 대표전화 : 054-901-2000
  • 팩스 : 054-901-353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창원
  • 법인명 : (주)세명일보
  • 제호 : 세상을 밝히는 신문 세명일보
  • 등록번호 : 경북 가 00040
  • 등록일 : 2016-06-30
  • 발행일 : 2016-07-01
  • 발행인 : 김창원
  • 편집인 : 김경일
  • 세상을 밝히는 신문 세명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세상을 밝히는 신문 세명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mnews12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