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민들 SK 하이닉스 구미유치 '러브콜'
구미시민들 SK 하이닉스 구미유치 '러브콜'
  • 박미희 기자
  • 승인 2019.01.01 16:26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 본사 앞, 구미유치 절박함 호소
SK하이닉스반도체 특화 클러스터 조성 구미 유치로 민간단체들이 나섰다
SK하이닉스반도체 특화 클러스터 조성 구미 유치로 민간단체들이 나섰다

SK하이닉스반도체 특화 클러스터 조성 구미 유치로 민간단체들이 나섰다.

구랍 28일 SK 본사를 찾은 ‘구미청년문화협동조합’ 임원들은 매서운 매서운 날씨에도 구미경제 활성화로 SK하이닉스반도체 특화 클러스터 조성의 절박함을 알렸다.

임원들은 전날 급하게 진행한 회의에서 SNS를 활용한 청년들 동참을 유도하고, SK하이닉스 구미유치 염원을 캠페인을 통해 빠르게 전개해 확산시켜 SK하이닉스 구미유치에 전력투구해 나갈것을 밝혔다.

이는 루게릭병 환자를 돕기 위해 실시했던 ‘아이스버킷챌린지’에서 착안해 ‘SK하이닉스 구미유치를 위한 시민들의 열정은 동장군의 매서운 추위도 막을 수 없다’는 의미로 ‘아이스SK구미챌린지’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이에 구랍 28일 아침 추운 날씨에도 정세민 조합이사장이 찬물을 끼얹으며 “43만 구미시민이 SK하이닉스 구미 유치를 간절히 바랍니다”를 외쳤다.

이날 구미청년문화협동조합은 경부고속도로 조합 사무실 소재 낭만연구소 사옥에 ‘SK하이닉스 구미유치를 기원합니다. 43만명 구미시민 전체'라고 쓰인 대형현수막을 내걸어 구미의 염원을 많은 이들에게 알리고 있다.

한편, 청년문화 협동조합은 구미 경제 성장에 이바지 하고 있는 삼성, LG, 도레이 새한등 대기업및 중소기업들께 응원의 메시지를 전달하고, 문화예술공연으로 송년회를 축하하거나 신년프로젝트를 계획하는 등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구미 박미희 기자 time1337@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북 안동시 안기동 223-59 (마지락길 3)
  • 대표전화 : 054-901-2000
  • 팩스 : 054-901-353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창원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경북 아00402
  • 법인명 : (주)세명일보
  • 제호 : 세상을 밝히는 신문 세명일보
  • 등록번호 : 경북 가 00040
  • 등록일 : 2016-05-23
  • 발행일 : 2016-06-30
  • 발행인 : 김창원
  • 편집인 : 김경일
  • 세상을 밝히는 신문 세명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세상을 밝히는 신문 세명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mnews12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