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남署 송도파출소 윤명훈 순경 '살신성인'
포남署 송도파출소 윤명훈 순경 '살신성인'
  • 김창식 기자
  • 승인 2020.02.13 19:26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겨울바다 뛰어든 자살기도자 구조
극단적 선택을 한 시민을 구한 경찰 모습.(사진=포남서)

겨울 바다를 뛰어든 경찰의 신속하고 용감한 행동이 귀중한 시민의 목숨을 구했다.

지난 12일 “언니가 개인적인 문제로 혼자 바다에 들어갔다고 말하며 전화가 끊어졌다”는 신고를 접수한 포항 남구 송도 파출소 고해준 경위 등 3명은 신속히 현장에 출동했다.

송도 해수욕장을 면밀히 수색하던 중 해안도로에서 바다 쪽으로 약 50미터 지점 바다 한 가운데 있는 요구조자 발견했다.

즉시 119구급대 및 해경에 지원요청 후 요구조자를 설득하던 중 먼 바다 방향으로 이동하면서 갑자기 물속으로 가라앉기 시작했다.

지체할 시간이 없는 다급한 상황에서 송도파출소 윤명훈 순경이 구명환 및 구명조끼를 착용하고 바다에 뛰어들었다.

약 30미터 가량 헤엄쳐 요구조자를 안전하게 방파제로 구조 후 119구급차로 병원으로 후송했다.

위험천만한 겨울바다임에도 불구하고 일체의 망설임 없이 뛰어들어 소중한 생명을 구조한 경찰의 살신성인 모습에 많은 시민들은 격려의 박수를 아끼지 않았다.

김창식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북 안동시 안기동 223-59 (마지락길 3)
  • 대표전화 : 054-901-2000
  • 팩스 : 054-901-353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창원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경북 아00402
  • 법인명 : (주)세명일보
  • 제호 : 세상을 밝히는 신문 세명일보
  • 등록번호 : 경북 가 00040
  • 등록일 : 2016-05-23
  • 발행일 : 2016-06-30
  • 발행인 : 김창원
  • 편집인 : 김경일
  • 세상을 밝히는 신문 세명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세상을 밝히는 신문 세명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mnews12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