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7-22 22:26:19
사설
  최종편집 :
출력 :
경북도, 그린바이오 농산업 '대전환'
우리의 영원한 먹을거리는 농업이다. 여기에 뿌리를 둔 것은 또한 농식품이다. 다시 그림바이오와 결합하면, 더 좋은 먹을거리가 된다. 그린바이오(Green biotechnology
홈페이지담당자 기자 : 2024년 02월 19일
대구 2·28기념중앙공원, '젊음의 광장' 새 단장
도시에서 산다는 것의 동반자는 미세먼지에다 온갖 것들이 내뿜은 탁한 공기로 숨이 막힐 정도들뿐이다. 이때에 공원은 우리가 살만한 공간을 제공한다. 이런 공원이 보다 많을수록 그
홈페이지담당자 기자 : 2024년 02월 17일
경북도, '에너지 빈곤층 0% 만들기' 노력해야
현대는 에너지 시대이다. 에너지가 없으면, 우리들의 일상은 그 자리서 맴돈다. 이 같은 에너지라도, 사용할 땐 보다 값이 저렴해야한다. 이 같은 요구에서, ‘분산에너지’란 개념이
홈페이지담당자 기자 : 2024년 02월 15일
김천시, 미래 모빌리티·드론배송 상용화
현대는 도로와 자동차로 구성됐다고해도, 크게 틀린 말은 아닐 정도이다. 이만큼 자동차는 우리의 일상에 크게 양향을 미친다. 이런 추세에다 모빌리티(Mobility)서 여기에다 드
홈페이지담당자 기자 : 2024년 02월 14일
포항시, 비수도권 의대 정원 확대 '환영'
사람이 한평생을 사는 덴, 질병을 앓지 않고 살 수는 없다. 이때는 의원급이든 병원급이든 3차 병원이든 찾기 마련이다. 내가 걸린 질병을 치료할 의사가 없으면, 큰 낭패를 볼 수
홈페이지담당자 기자 : 2024년 02월 13일
달성군, ‘계명대·경북대 협약 모빌리티 인재 양성’
현대도시는 잘 닦은 도로와 승용차로 구성됐다고해도, 과언이 아니다. 때문에 도로 위를 달리는 승용차 등의 치장에 돈을 투자한다. 모빌리티(mobility)는 기존의 이동성을 넘어
홈페이지담당자 기자 : 2024년 02월 07일
구미시, 저출생 대책TF단 출범
인구 문제는 당대가 해결해야 할 가장 큰 숙제이다. 이를 풀지 못한다면, 한국은 시간이 흐를수록 늙어갈 수밖에 없다. 여기서 늙어간다는 말은, 한국의 어느 지자체든 소멸할 수가
홈페이지담당자 기자 : 2024년 02월 06일
구미 제1국가산단 산업단지 '재편'
구미국가산단은 1968년 8월 구미 지역을 지방공업개발 장려지구로 지정함에 따라 형성됐다. 구미시 공단동 일원의 제1단지, 임수동 일원의 제2·3단지, 옥계동 일원의 제4단지,
홈페이지담당자 기자 : 2024년 02월 05일
경북도, 미래형 사과원 조성 확대
우리 농업에서 전통적인 것은 쌀이나 보리 등을 들 수가 있다. 그러나 이젠 이 보단 과일농사가 이윤창출선 전통을 앞지르고 있는 추세이다. 과일에서, 무엇보다 사과가 시장을 지배한
홈페이지담당자 기자 : 2024년 02월 02일
성주군, 군부 최초로 '야간관광 특화도시 공모사업' 선정
관광에도 주간이 있고, 야간이 있으면, 늘 보던 주간인 한낮보다 더욱 색깔이 다를 것이다. ‘야간의 낯섦’이다. 관광은 영리 추구의 목적이 아닌, 휴양이다. 기분 전환과 자기개발
홈페이지담당자 기자 : 2024년 02월 01일
설 맞이 안전사고·재난·재해 대비를
이제 곧 우리 한민족의 전통 설이 다가오고 있다. 우리 설은 1989년부터 설 대접을 받았다. 일제강점기와 광복 이후 나라를 지배한 이승만·박정희·전두환 정권은 100년 가까
홈페이지담당자 기자 : 2024년 01월 31일
경북도, 취약계층 사회보장 수준 확대보다도
우리사회서 가장 취약한 계층은 ‘국민기초생활수급자’들이다. 이밖엔 ‘수급자도 못된’, 이들이다. 이들은 부양 의무자가 있기 때문이다. 이들의 부양의무자가 있음에도, 부양을 받지
홈페이지담당자 기자 : 2024년 01월 30일
대구시, 전국 최고 미래모빌리티 도시 도약
당대는 자동차 시대이다. 2022년 국토교통부는 2022년 3분기 자동차 누적등록 대수에 따르면, 2,535만 6,000대였다. 전 분기 대비 0.6%(14만대) 증가했다. 인구
홈페이지담당자 기자 : 2024년 01월 29일
‘영·호남 하나 되는 달빛철도’ 특별법 국회 통과
교통의 발달하여, 모든 지자체가 하나 되는 모습으로 가는 것이, 오늘의 행정이며 경제이다. 따라서 모든 지자체는 행정구역이 있다 해도, 도로와 교통만 원활하면, 지자체의 경계는
홈페이지담당자 기자 : 2024년 01월 26일
경북도, 올해 혁신적 공공보건의료 기반 구축
인류의 진화과정에서 가장 큰 것은 질병과의 투쟁이다. 이 같은 투쟁에서, 의료가 가장 소중하게 기여했다. 현대로 와선, 공공의료가 그 자리를 대신했다. 이에 따라 건강기대수명이나
홈페이지담당자 기자 : 2024년 01월 25일
안동시, '2024년 시민 중심 맑은 물 정책' 추진한다
물은 상온에선 색·냄새·맛이 없는 액체이다. 산소와 수소의 결합물이다. 천연에선 바닷물·강물·지하수·우물물·빗물·온천수·수증기·눈·얼음 등으로 존재한다. 지구 표면적의 4분의 3
홈페이지담당자 기자 : 2024년 01월 24일
구미시, 투트랙 인구정책 '큰 성과'
당대가 풀어야 할, 가장 큰 문제는 인구가 점차로 감소추세라는 것이다. 인구는 한 나라 또는 일정 지역에 사는 사람의 총수이다. 인구의 규모, 인구구성, 인구동태 등과 같은 인구
홈페이지담당자 기자 : 2024년 01월 23일
대구시, 지난해 수출 110억 달러 '2년 연속 역대 최대치'
한국은 천연자원이 상대적으로 부족한 나라이다. 그 부족한 만큼, 자원을 수입하여, 가공 등의 절차를 거쳐, 수출로써 메워야만 한다. 수출이란 국내 상품이나 기술을 외국으로 팔아
홈페이지담당자 기자 : 2024년 01월 22일
경북도, '1시·군 1히트' 농식품 식재료 개발
농업은 현재서부터, 오는 미래까지 영원한 먹을거리이다. 이 같은 것의 먹을거리에서 농식품은 그 중심에 자리하고 있다. 이를 살리는 것이 미래경제를 살리는 지름길이다. 그러나 농식
홈페이지담당자 기자 : 2024년 01월 18일
경북공동관 CES 2024 '역대 최고의 성적'
우리의 일상은 과학의 성과에 따라서, 보다 편한 삶을 유지한다. 과학 발전이 거듭하는 이유는 바로 경제가 발전하기 때문이다. 과학과 경제는 늘 같은 발걸음으로 간다. 이런 탓에
홈페이지담당자 기자 : 2024년 01월 17일
   [1] [2] [3] [4] [5]  [6]  [7] [8] [9] [10]       
사람들
예천군 새마을부녀회는 지난 달 27일 한천체육공원에서 8개 읍면 부녀회장과 새마을지도자  
예천군 우방센텀 어린이집이 지난 25일 호명읍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경북저출생극복 성금  
예천군 여성단체협의회가 지난 5일 예천군 고향사랑 기부제 릴레이 챌린지 추진에 뜻을 모으 
예천군 효자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지난 22일 관내 독거 어르신 가정을 방문해 여름나기  
예천군 감천면 산불 감시원들이 지난 21일 감천면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지역에 거주하는  
대학/교육
대구공업대 헤어디자인과, ‘미담장 토탈뷰티’헤드 스파 현장 교육  
청도교육지원청, 특수교육대상학생 '신나는 여름 계절학교'  
대구한의대 미래라이프융합대학, ‘청도여성대학’ 개강  
대구보건대, 대구 북구와 글로컬대학30 보건 인재 양성 ‘맞손’  
계명대 김익현 교수팀, 미국물리학협회 발간 국제학술지 논문 게재  
청도고,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학생 영상 제작 캠프 '장려상'  
대구대, 인하대 꺾고 올 시즌 ‘첫’ 대학부 단체전 우승  
국립 안동대-경북문화재단 콘텐츠진흥원 업무협약  
대구보건대-대구 남구청, 글로컬대학30 상생 업무협약  
대구한의대, 유다시티 코리아파트너와 AI융합 글로컬 인재양성 ‘맞손’  
칼럼
며칠 전 어느 일간지에 소개된 경제문제 기사를 요약한 글이다. “국내 대형 ‘VC 
도청 신도시에 인접한 낙동강변 둔치가 구담습지라는 자연환경보전구역으로 묶여 있어서 
벼락 화두인 대경 통합과 관련된 뉴스를 접하면서 과장된 표현인지는 몰라도 경북 도 
트로트 가수 현철이 지난 15일 향년 82세로 별세했다. \'봉선화 연정\'과 \ 
도널드 트럼프가 대통령 후보 유세 도중 총격을 받고 부상을 입었다. 7월 13일  
대학/교육
대구공업대 헤어디자인과, ‘미담장 토탈뷰티’헤드 스파 현장 교육  
청도교육지원청, 특수교육대상학생 '신나는 여름 계절학교'  
대구한의대 미래라이프융합대학, ‘청도여성대학’ 개강  
대구보건대, 대구 북구와 글로컬대학30 보건 인재 양성 ‘맞손’  
계명대 김익현 교수팀, 미국물리학협회 발간 국제학술지 논문 게재  
청도고,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학생 영상 제작 캠프 '장려상'  
대구대, 인하대 꺾고 올 시즌 ‘첫’ 대학부 단체전 우승  
국립 안동대-경북문화재단 콘텐츠진흥원 업무협약  
대구보건대-대구 남구청, 글로컬대학30 상생 업무협약  
대구한의대, 유다시티 코리아파트너와 AI융합 글로컬 인재양성 ‘맞손’  
제호 : 세명일보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안기동 223-59 (마지락길 3) / 대표전화 : 054-901-2000 / 팩스 : 054-901-3535
등록번호 : 경북 아00402 / 등록일 : 2016년 6월 22일 / 발행인·편집인 : 김창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창원 / mail : smnews123@hanmail.net
세명일보 모든 콘텐츠(기사, 사진, 영상)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세명일보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합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