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07-14 14:51:25

포항시 행정 늦장 대응, 지역 주민들 ‘장탄식(長歎息)’

국·과장은 탁상 행정, 문제 해결은 주무관이…
포항 본부장 차동욱

차동욱 기자 / 1595호입력 : 2023년 03월 29일
↑↑ 포항시가 무단점유한 문제의 도로.


포항시가 장성동 977번지의 6필지 사유지를, 10여 년간 무단 점유해 도로 및 인도로 사용해 오다, 결국 대법원으로부터 지난 2019년 7월 16일 패소 판결문을 받았다.

문제의 발단은 북구 장성동 H모 아파트는 1차 619세대, 2차 814세대, 3차 321세대(1754세대)를 2008년도 분양하면서 시행사에서 도로를 개설해 포항시에 기부 채납한 사실로부터 기인한다.

이 지역 주민들은 알고 있으며 현재까지 입주해 거주하고 있다하지만 ‘사건번호 2013가단1055**’호에 대표자 시장 이강덕으로 명시 결국 포항시가 패소해, 대법의 "각 토지 지상 도로시설 및 지하 상수도 관로를 철거하고 위 각 토지를 인도"라는 판결로, 당시까지 사유지 사용료에 대해 포항시가 소급 적용할 것을 명 했다.

사안이 이럼에도 불구하고 포항시는 아파트 1,754세대 및 최근 확정된 장성동 재개발지역 집단민원이 발생할 것을 우려해 몇 년 동안이나 서로 업무 이관하기에 급급해 미루기만 해 왔다.

결국 참다못한 원고 K모 씨가, 포항시를 상대로 대구지법 포항지원에 대체집행신청서를 제출하면서 문제의 심각성이 부상하게 됐다.

현재 이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각종 지장물(한전주, 통신주, 가로등, 신호등, 가로수 등)이설시기 및 이설방법 등이 해결돼야 한다. 특히 두호 초등학교까지 대구경 400mm 상수도관이 건물 밑으로 매설돼 있어 부득이 하게 약 2,500에서 3,000세대의 장기간 단수가 예고되고 있어, 다수 시민이 피해를 볼 수 있는 우려를 안고 있다.

여기에 대해 법원에서는 다수 시민의 불편이 야기 될 수밖에 없어 이를 최소화 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관련 기관과 유기적 협조와 그에 따른 전문적 기술력이 수반 돼야 하기에 공익적 측면에서 바람직하지 않을 뿐 아니라 현실적으로는 어렵다는 결론을 내리고, 대체명령집행에 대해 이를 기각하려는 판단으로 전해지고 있다.

이런 심각한 사안속에서도 시청 담당 국·과장은 당사자간 사전 협의도 없이 뒷짐만 지고 있는 형국이다.

결국 주무관만 사방팔방 뛰어 다녀 보지만 오히려 역효과를 낳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지역에서는 화 만 키워 새롭게 뜨거운 감자로 대두되고 있어, 지역 주민의 분노만 키우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시 관계자는 “4월 말 실시 설계도가 완성되면 주민 설명회를 거쳐 올 8월 말 까지는 공사를 완료 하겠다”고 장담하고 있어, 향후 추이가 주목된다.

한편 원고 K씨는 포항시의 행정에 불만을 토로하며 “지난 10여 년간 아무런 대책도 없이 매년 인사이동으로 그 때 뿐이고, 올해 예산이 사고이월로 막 바지에 이르자 민원 해결에 나서려 하지만 지금도 적극적 민원해결 기미가 보이지 않는다”고 토로하고 있다.

한편 원고는 대체집행 기각에 대한 답변서를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지고 있어, 지역주민의 집단적 움직임 또한 예고되고 있는 실정이다.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사람들
예천군 새마을부녀회는 지난 달 27일 한천체육공원에서 8개 읍면 부녀회장과 새마을지도자  
예천군 우방센텀 어린이집이 지난 25일 호명읍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경북저출생극복 성금  
예천군 여성단체협의회가 지난 5일 예천군 고향사랑 기부제 릴레이 챌린지 추진에 뜻을 모으 
예천군 효자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지난 22일 관내 독거 어르신 가정을 방문해 여름나기  
예천군 감천면 산불 감시원들이 지난 21일 감천면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지역에 거주하는  
대학/교육
폴리텍대 영남융합기술캠퍼스, 심폐소생술 심화과정 교육  
강은희 대구교육감, 장마철 대비 교육 현장 직접 챙겨  
청도 교육지원청, 교원 역량 강화 연수  
대구공업대 헤어디자인과, ‘에스티미오’산학맞춤 현장교육  
예천, 활기찬 청년이음 교육생 모집  
예천도서관, 여름독서교실 수강생 모집  
대구보건대-유엔협회세계연맹, 해커톤 창업 교육프로그램 운영 ‘맞손’  
대구가톨릭대, 중구 어린이·사회복지급식관리지원센터 운영  
영남이공대, 취업지원 서비스 스킬업 교직원 워크숍 ‘성료’  
대구한의대, 튀르키예 리제프 타이프 에르도안 대학 ‘맞손’  
칼럼
전국도 아닌 경북관광 10선에도 들지 못한 세계문화유산 하회마을이라니, 어쩌다가  
르상티망(ressentiment)은 강자에 대한 약자의 질투와 시기심을 말한다.  
지금 거론되는 46만t이 가능하다는 ’맑은물 하이웨이’직수공급을 100만t 강물  
대구·경북 행정 통합은 수도권 1극 체제를 다극화해 지방 균형발전을 이뤄야 한다는 
요즘은 물건을 사기 위해 직접 시장에 가는 경우는 드물다. 살 물건을 적어 두었다 
대학/교육
폴리텍대 영남융합기술캠퍼스, 심폐소생술 심화과정 교육  
강은희 대구교육감, 장마철 대비 교육 현장 직접 챙겨  
청도 교육지원청, 교원 역량 강화 연수  
대구공업대 헤어디자인과, ‘에스티미오’산학맞춤 현장교육  
예천, 활기찬 청년이음 교육생 모집  
예천도서관, 여름독서교실 수강생 모집  
대구보건대-유엔협회세계연맹, 해커톤 창업 교육프로그램 운영 ‘맞손’  
대구가톨릭대, 중구 어린이·사회복지급식관리지원센터 운영  
영남이공대, 취업지원 서비스 스킬업 교직원 워크숍 ‘성료’  
대구한의대, 튀르키예 리제프 타이프 에르도안 대학 ‘맞손’  
제호 : 세명일보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안기동 223-59 (마지락길 3) / 대표전화 : 054-901-2000 / 팩스 : 054-901-3535
등록번호 : 경북 아00402 / 등록일 : 2016년 6월 22일 / 발행인·편집인 : 김창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창원 / mail : smnews123@hanmail.net
세명일보 모든 콘텐츠(기사, 사진, 영상)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세명일보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합니.